[지자체-광주] 2019.11.4.월 | 생활복지ㆍ안전복지

유명순 선임기자

제설 대책 수립

광주광역시청은 4일, 2019년 11월 15일부터 2020년 3월 15일까지를 겨울철 자연재난 대책기간으로 정하고, 486개 노선 640㎞에 대해 도로제설 작업을 실시하는 ‘겨울철 도로제설대책’을 수립했다고 밝혔다.

광주광역시청은, 겨울철 강설에 대비한 24시간 상황근무 및 3단계로 구분한 비상근무계획를 수립하고 경찰서ㆍ소방서ㆍ군부대등 20개 관계기관과 협력체계를 구축했다고 밝혔다.

광주광역시청은, 제설장비로는 제설차량 및 굴삭기 7대ㆍ살포기 50대ㆍ덤프트럭 43대ㆍ제설삽날 26대 등의 가동 준비를 마쳤고, 제설자재로는 염화칼슘 853tㆍ소금 4035tㆍ친환경제설제 786t 등을 확보하고, 그동안 초동대처가 어려워 제설작업에 차질을 빚었던 서구 풍암교~송원고등학교 구간(700m)과 동구와 화순의 경계지점인 신너릿재 구간(1300m)에 자동염수분사장치를 설치했다고 밝혔다.

한편, 대설주의보는 24시간 신적설이 5cm 이상 예상될 때 발표되고, 대설경보는 24시간 신적설이 20 cm 이상 예상될 때 발표된다고 알려져 있다.

 

본 '지방자치단체 복지소식'은, 1특별시청ㆍ1특별자치시청ㆍ6광역시청ㆍ8도청ㆍ1특별자치도ㆍ74시청ㆍ25구청(서울만)의 당일 보도자료 중 복지에 관한 자료를 선별하여 보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