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국] 영국암탉복지신탁, 그리고 동물복지

박상보 기자

영국암탉복지신탁(British Hen Welfare Trust)은 12일에 노팅엄셔(Nottinghamshire) 지역에서, 살육위기에 처한 암탉을 입양하길 원하는 가정에게 암탉을 분양한다.

영국암탉복지신탁은 2005년에 설립된 동물복지단체로서, 통상적으로 18개월이 지나면 살육되는 양계장의 산란계를 분양하는 단체이다. 본 단체는 2020년 1월 현재까지 751,165마리의 암탉을 분양했고, 암탉 한 마리당 입양비는 2.5파운드(약 3,840원)이지만, 그 이상의 금액도 기부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