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자체-서울-강서] 2020.3.3.화

박상보 기자

건축물 이름 달아주기

강서구청은 3일 보도자료를 통해, '이름 없는 건축물에 이름 달아주기 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강서구청은, 아파트나 대형건물은 고유 명칭이 있지만 대다수의 다가구주택이나 상가는 명칭이 없어 도로명주소를 모르는 경우 위치파악에 어려움이 많기에, 본 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한편, 다가구주택은 단독 소유이며 분양이 불가능하다는 점에서, 다세대주택과 다르다.

 

본 '지방자치단체 복지소식'은, 1특별시청ㆍ1특별자치시청ㆍ6광역시청ㆍ8도청ㆍ1특별자치도ㆍ74시청ㆍ25구청(서울만)의 당일 보도자료 중 복지에 관한 자료를 선별하여 보도합니다(가나다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