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정부-국무총리실] 2020.5.6.수 | 건강복지ㆍ생활복지

박상보 기자

생활 속 거리 두기 시작

국무총리실은 6일 보도자료를 통해, 5월 6일부터 시작하는 생활 속 거리 두기 이행을 위해 생활 속 거리 두기 세부 지침을 지속적으로 홍보·보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국무총리실은, 다만 생활 속 거리 두기가 이행되는 중에도 개인방역이 요구된다고 밝혔다.

국무총리실은, 아프면 3~4일 집에 머물고 두 팔 간격 거리를 두고 30초 손 씻고 기침은 옷소매에 하고 매일 2번 환기하고 주기적으로 소독해야 한다고 밝혔다.

한편, 문재인정부는 5월 5일에 생활 속 거리 두기는 코로나19의 종식을 의미하는 것이 아니라고 밝힌 바 있다.

 

'본 '문재인정부 복지보도자료'는, '문재인 정부 청와대 18부처 5처 2원 4실(대통령비서실ㆍ국가안보실 제외) 6위원회'의 당일 보도자료 중 복지에 관한 자료를 선별하여 보도합니다.